만화리뷰
[우수만화리뷰] 세상의 을, 병, 정을 위로하고 달래주는 웹툰 <쌍갑포차>
김슬기 2019.04.24

<2017 대한민국 만화대상> 우수상 수상 웹툰

 

늦은 밤 낯선 곳에 나타난 의문의 포장마차. 그곳에서 일어나는 이야기

어느 곳에나 있는 우리의 이야기를 담다.

 



'포장마차'는 한국에서 천막을 친 마차 모양의 식당이나 다양한 거리 음식을 파는 노점이다. '포장마차'에서는 호떡, 김밥, 떡볶이, 순대, 어묵, 튀김 혹은 술과 안주를 판매한다. ‘포장마차’를 떠올리면 저렴한 가격으로 일상을 위로해주는 느낌이 강하다. 저렴한 안주와 술 한잔으로 직장인의 애환을 위로하는 곳으로 알려지기도 했다. 요즘은 연인들의 새로운 데이트 장소로, 관광지의 트레이드 마크로 떠오르고 있다. 하루에도 수많은 사람의 왕래가 이어지는 곳. 다양한 사람들이 저마다의 이야기를 가지고 찾는 곳이다. 그런 ‘포차’에서 벌어지는 웹툰이 있다. 바로 <쌍갑포차>이다.

 

<쌍갑포차>는 하나의 긴 스토리가 아닌, 각 에피소드로 이루어진 옴니버스식의 웹툰이다. 에피소드에 등장하는 인물들은 조금씩 얽혀 있기도 하다. 배경은 한국 전쟁부터 현재까지 왔다갔다 한다. 그렇다고 이야기가 어렵지는 않다.

 


에피소드 속 인물들은 다양한 사연을 가지고 있다. 그 사연들에는 우리 민족이 가진 ‘한’의 정서가 담겨 있다. ‘한’은 애정적인 의미, 민족적 슬픔, 삶의 고달픔 등 어떤 것이든 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공통적으로는 자신이 처한 상황에 비관하기보다는 좌절하지 않고 끝끝내 살아가는 사람들이다. 그들의 삶을 보며 그들이 누리는 소소한 행복을 보며 여러모로 위안을 받게 된다.

 

<쌍갑포차>는 여러 매력적인 요소를 많이 가지고 있는데, 그중 심금을 울리는 대사와 포차에 나오는 맛있는 음식들이 아주 매력적이다. 마치 인생 3회차를 맞이한 듯한 작가의 필력이 웹툰을 보는 독자들에게 먹먹한 감동과 위로를 주기 때문이다.




 

<쌍갑포차>는 웹툰보다는 문학작품을 읽는다는 느낌을 준다. 화법이 새롭고 낯설기 때문이다. 이런 색다른 매력이 웹툰이라는 장르를 만나 한 편의 독특한 작품을 탄생시켰다. 새로운 웹툰을 통해 위로를 받고 싶은 독자들에게 강력하게 추천한다.

 

 

만화리뷰
이토 준지의 공포세계
김하림
2020.08.04
<일진이 사나워>-“작가님 못생긴 거 못 그리죠.”
김한영
2020.07.24
그래서 오늘도 삽니다
최윤주
2020.07.23
때를 잘 타고난 웹툰: <개를 낳았다> 리뷰
조아라
2020.07.22
화장으로 지우는 화장, <화장 지워주는 남자>
윤지혜
2020.07.22
<천사가 아니야> : 가치판단과 관계망에 대하여
손유진
2020.07.22
<까면서 보는 해부학 만화> 개그와 지식, 두 마리 토끼를 잡은 만화
김하림
2020.07.08
우리 시대의 기획자, 최규석의 <송곳>론
김선호
2020.07.07
고함치는 것은 부끄럽지만 도움이 된다 - <희키툰>
김선호
2020.06.29
1928년 경성의 낭만과 역사적 비극의 사이에서, <경성야상곡>
윤지혜
2020.06.23
<일진에게 찍혔을 때>-일진의 유혹, 나쁜 남자 판타지
김한영
2020.06.22
<세인트☆영멘>, ‘웃기는’ 신들에 대하여
손유진
2020.06.18
치어머니 입장에서 본 쌍갑포차
조아라
2020.06.17
<폴리나>, 예술에 관해 이야기하는 시간
최윤주
2020.06.16
그래픽 노블의 띵작. 10대 소녀의 스케이트 인생 그리고 사랑에 대한 이야기
김하림
2020.06.04
누가 먹고 누가 먹힐 것인가! <던전밥>
손유진
2020.06.01
<일진의 크기>-청소년 권장 일진물(?)
김한영
2020.05.29
세상의 모든 엄마와 딸을 위하여, <안녕, 엄마>
윤지혜
2020.05.18
‘사이다 정의’의 함정, 통쾌함이 놓치고 있는 것들
최윤주
2020.05.15
달고나 커피 대신 <닥터 프로스트> 정주행
조아라
2020.05.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