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리뷰
[신간만화소개] 우리들의 영웅 이야기, 현대 히어로물 <1초>
전종찬 2019.08.02

온갖 사건 사고 소식에는 늘 소방관분들의 희생과 노력이 함께 들려오곤 한다. 위험천만한 사고 현장에서 생명을 구하기 위해 힘쓰는 영웅 소방관. 우리는 때때로 소방관을 ‘영웅’이라 칭하기도 한다.


네이버웹툰에서 이런 소방관을 주제로 한 만화가 등장했다. 구조율 100%를 자랑하는 전설적인 소방관 이야기를 다룬 웹툰 <1초>가 바로 그것이다.


주인공 호수는 구조율 100%의 전설적인 소방관이다. 호수의 이 놀라운 업적은 그가 갖고 있는 능력에서 비롯된다. 그는 긴장할 때마다 미래를 볼 수 있다. 긴장을 하면 할수록 더 먼 미래가 보이게 된다.

소방관이 되기 전까지 호수의 이런 능력은 아주 사소하게 쓰였다. 고백하기 전에 차이는 미래를 본다든지 발표 전에 합격 사실을 안다든지. 남들과 살짝 다른 점이 있는 지극히 평범한 청년이랄까. 어린 호수의 능력이 가장 특별했던 순간은 화재 현장에서 ‘영웅’의 등장을 예견했던 바로 그때였을 것이다.

화재 현장에서 자신을 구해준 그의 영웅처럼 되고 싶은 마음에 호수는 소방관을 지망한다. 만화는 호수가 소방관이 된 후 점점 ‘영웅’이 되어가는 모습을 보여준다. 그가 가진 소명감과 남들보다 아주 약간 더 특별한 그의 능력은 그를 다른 누군가의 ‘영웅’이 되게 했다. 특히 프롤로그에서 호수가 등장하는 장면은 마블 히어로물 주인공의 등장 씬을 연상시킬 정도로 강렬하다.


“그림자를 밟지 마라”

프롤로그 산불 현장에서 소방관들이 하는 말이다. 현직 소방관 독자분들에 따르면 이 말은 그림자를 없게 하라, 즉 불을 다 끄고 무사히 귀환하라는 의미라고 한다. 만화는 ‘호수’를 영웅으로 그리지만 영웅은 한 사람이 아니다. 온갖 재앙에 맞서 싸우는 소방관들 모두가 우리들의 영웅이다. 판타지 요소가 가미되어 있긴 하지만 <1초>는 우리들의 영웅에 대해 생각하기 좋은 만화이다. 사람을 살리는 시간 1초. 사람을 살리는 영웅 이야기가 필요할 때 네이버웹툰 <1초>를 추천한다.



만화리뷰
‘사이다 정의’의 함정, 통쾌함이 놓치고 있는 것들
최윤주
2020.05.15
달고나 커피 대신 <닥터 프로스트> 정주행
조아라
2020.05.15
<데이빗>, 생기를 잃은 위대한 별종
김선호
2020.05.08
알지만 모르는, ‘육아하는 삶’에 대하여, <아이 키우는 만화>
윤지혜
2020.05.06
일본 작가주의 만화가 panpanya의 단편집 <게에게 홀려서>, <침어>
김하림
2020.05.06
<프리드로우>- ‘착한 일진’이라는 나르시시즘적 판타지아
김한영
2020.04.29
삼국지 문외한의 삼국지 읽기
최윤주
2020.04.21
재벌의 침대는 별이 다섯 개 : <재벌과의 인터뷰> 리뷰
조아라
2020.04.21
청소년 혁명, <이대로 멈출 순 없다>
손유진
2020.04.20
축약된 세상에서 이미지 깨부수기 – 정지훈의 <더 복서>
김선호
2020.04.20
위대한 부활 2020 ~ <아르세니아의 마법사>가 웹툰으로 넘어오다.
김선호
2020.04.09
‘죽음’의 카운트다운, 그것이 주는 의미
김하림
2020.04.08
<약한영웅>-굳이 네가 캐리할 필요 없어.
김한영
2020.03.31
마음을 감싸는 따뜻한 편직물 같은, <모퉁이 뜨개방>
윤지혜
2020.03.26
<리스토란테 파라디조>&<젠떼>: 던져진 세상 안에서 우리는 어떤 삶을 꿈꾸는가
손유진
2020.03.23
아트 슈피겔만의 <쥐(MAUS)>, 지금 여기의 리-뷰
최윤주
2020.03.17
학습 만화의 가면을 쓴 ‘짤’의 향연 : 야밤의 공대생 만화
조아라
2020.03.16
누구보다 행복한 그들, 오덕 이야기 두 편.
김하림
2020.03.11
재구축된 세계 원작과 만화로의 싱크로. <어쩔꼰대>와 <내 안의 그놈>
김선호
2020.03.10
「인생존망」-노력? 찐따는 커서도 찐따라며
김한영
2020.02.19